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7월 첫째 주 말씀묵상(요 1:1-14)

작성일자 :
2020.07.03

클립보드에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붙여넣기하여 사용하세요.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복사

 

말씀이 육신이 되시다


 

성경읽기

1 태초에 말씀이 계시니라 이 말씀이 하나님과 함께 계셨으니 이 말씀은 곧 하나님이시니라

2 그가 태초에 하나님과 함께 계셨고

3 만물이 그로 말미암아 지은 바 되었으니 지은 것이 하나도 그가 없이는 된 것이 없느니라

4 그 안에 생명이 있었으니 이 생명은 사람들의 빛이라

5 빛이 어둠에 비치되 어둠이 깨닫지 못하더라

6 하나님께로부터 보내심을 받은 사람이 있으니 그의 이름은 요한이라

7 그가 증언하러 왔으니 곧 빛에 대하여 증언하고 모든 사람이 자기로 말미암아 믿게 하려 함이라

8 그는 이 빛이 아니요 이 빛에 대하여 증언하러 온 자라

9 참 빛 곧 세상에 와서 각 사람에게 비추는 빛이 있었나니

10 그가 세상에 계셨으며 세상은 그로 말미암아 지은 바 되었으되 세상이 그를 알지 못하였고

11 자기 땅에 오매 자기 백성이 영접하지 아니하였으나

12 영접하는 자 곧 그 이름을 믿는 자들에게는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권세를 주셨으니

13 이는 혈통으로나 육정으로나 사람의 뜻으로 나지 아니하고 오직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들이니라

14 말씀이 육신이 되어 우리 가운데 거하시매 우리가 그의 영광을 보니 아버지의 독생자의 영광이요 은혜와 진리가 충만하더라

 

해설

요한복음은 그리스도에 대한 아름다운 찬양의 서시로 시작합니다. 신약성경에서 예수님을 ‘로고스’(말씀)로 소개한 경우는 요한복음이 유일합니다. 이 로고스라는 표현이 어디서 왔는지에 대해서 크게 세 가지의 견해가 있습니다. 1) 고대 그리스 철학의 신적인 로고스, 2) 구약의 지혜문학에 등장하는 인격으로서의 지혜, 3) 창세기 1장에서 하나님의 인격을 하나님의 말씀으로 표현한 사례.

요한복음의 저자는 폭넓은 독자층을 고려하여 위 세 가지 견해를 모두 포함하면서도 넘어서는 의미의 ‘로고스’ 개념을 사용했습니다. 창조자이며, 신성을 가진 말씀이라는 인격체를 소개한 후, 이어서 요한은 그 인격체의 본질과 성격을 ‘생명과 빛’이라는 상징을 통해 구체화 시킵니다(4-5절). 생명은 요한복음의 중요한 주제 중 하나로 예수의 가르침에 자주 등장하는 용어입니다. 예수님 안에 있는 생명은 모든 인류의 소망이고 빛입니다. 이 생명의 빛이 어둠을 비추었지만, 어둠은 그것을 알지(혹은 이기지)못했다고 합니다. 이는 예수님의 성육신 사역에 대한 결과를 말하고 있습니다. 그리스도를 거부한 이야기는 11절에서도 이어집니다.

10-11절에서 세상과 이스라엘이 로고스를 거부한 이야기가 주를 이룬다면, 12절부터는 로고스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과 그에 대한 결과가 기록되어 있습니다. 세상과 유대인의 불신앙과, 예수님을 알아보고 영접한 신자들의 신앙은 분명한 대조를 이루고 있습니다. 하나님의 자녀는 하나님께로부터만 태어날 수 있습니다. 요한은 하나님의 자녀가 인간적이거나 육체적인 기원을 가지고 있지 않음을 세 가지의 부정문구를 제시하면서 강력하게 주장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의 자녀는 ‘혈통’, ‘육정’, ‘사람의 뜻’도 아닌 오직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들’이어야 합니다.

 

메시지

요한복음 전체는 물론 특히 요한복음 1장의 주요 주제는 기독론(예수는 누구인가?)입니다. 예수님을 로고스(말씀)로 소개하는 요한의 의도는 분명합니다. 그리스도가 단순히 인간적으로 위대한 인물이 아니라, 창조주로서 하나님과 동일한 본질을 가진 신적 존재이며, 사람들을 죄에서 구원하기 위해 성육신하신, 하나님과 사람들 사이의 유일무이한 중재자란 사실입니다.

우리는 이 로고스와 어떤 관계를 맺어야 할까요? 요한복음은 그 관계를 뚜렷하게 구분되는 두 가지 태도로 보여줍니다. ‘거부하거나’, ‘영접하거나’. 예수님을 믿고 그를 영접하는 사람들에게는 이 땅에서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특권이 주어집니다(13절). 요한복음은 그 특권을 현재에 영생을 소유함으로써 이 땅에서 누릴 수 있다는 것을 신약성경의 그 어떤 책들보다 강조합니다. 사랑하는 교우 여러분, 오늘 우리에게 그리스도는 어떤 분입니까? 우리는 매일의 삶에서 그 분을 영접하고 있습니까? 거부하고 있습니까?

 

관찰

본문을 통해 깨닫거나 느끼는 것은 무엇입니까?

 

묵상

당시 유대인들은 참 빛으로 오신 예수 그리스도를 왜 영접하지 않았을까요?

 

적용

오늘날 우리가 하나님을 전적으로 의지하는 것을 방해하는 세상의 조건과 유혹들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기도

1. 우리에게 매일 매일 말씀으로 찾아오시는 하나님을 지혜롭게 분별하고 영접하게 하옵소서!

2. 나라와 교회와 가정을 위해 기도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