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8월 첫째 주 말씀묵상(요 3:1-12)

작성일자 :
2020.07.31

클립보드에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붙여넣기하여 사용하세요.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복사

예수와 니고데모


 

성경읽기

1 그런데 바리새인 중에 니고데모라 하는 사람이 있으니 유대인의 지도자라

2 그가 밤에 예수께 와서 이르되 랍비여 우리가 당신은 하나님께로부터 오신 선생인 줄 아나이다 하나님이 함께 하시지 아니하시면 당신이 행하시는 이 표적을 아무도 할 수 없음이니이다

3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사람이 거듭나지 아니하면 하나님의 나라를 볼 수 없느니라

4 니고데모가 이르되 사람이 늙으면 어떻게 날 수 있사옵나이까 두 번째 모태에 들어갔다가 날 수 있사옵나이까

5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사람이 물과 성령으로 나지 아니하면 하나님의 나라에 들어갈 수 없느니라

6 육으로 난 것은 육이요 영으로 난 것은 영이니

7 내가 네게 거듭나야 하겠다 하는 말을 놀랍게 여기지 말라

8 바람이 임의로 불매 네가 그 소리는 들어도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지 알지 못하나니 성령으로 난 사람도 다 그러하니라

9니고데모가 대답하여 이르되 어찌 그러한 일이 있을 수 있나이까

10 예수께서 그에게 대답하여 이르시되 너는 이스라엘의 선생으로서 이러한 것들을 알지 못하느냐

11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우리는 아는 것을 말하고 본 것을 증언하노라 그러나 너희가 우리의 증언을 받지 아니하는도다

12 내가 땅의 일을 말하여도 너희가 믿지 아니하거든 하물며 하늘의 일을 말하면 어떻게 믿겠느냐

 

해설

유대인의 지도자 니고데모는 예수님을 ‘밤’에 찾아갔다고 합니다(2절). 본문은 왜 니고데모가 밤이라는 늦은 시간에 그것도 홀로 예수님을 찾아갔는지 분명하게 설명하진 않지만, 그 이유를 다음과 같이 유추해 볼 수 있습니다. 1) 다른 사람의 눈에 띄지 않기 위해(당시 바리새인들과 예수님은 대립관계), 2) 예수님과 대화를 다른 사람의 방해를 받고 싶지 않아서(당시 예수님은 많은 군중들의 관심을 받았음), 3) 요한복음에서 사용되는 ‘밤’의 상징적 의미는 영적으로 어두운 상태를 보여주는데, 니고데모가 영적으로 무지했음을 암시하기 위해.(요 9:4절, 11:10절, 13:30절 등)

예수님과 니고데모 사이의 대화의 가장 핵심은 ‘거듭남’에 있습니다. 하나님 나라를 볼 수 있냐 없냐가 바로 이 거듭남에 달려있기 때문입니다. 거듭나야 한다는 예수님의 심오한 말씀을 니고데모는 잘 이해하지 못하고 있습니다(4절). 니고데모의 질문에 예수님은 3절에서 언급한 거듭남의 의미를 다시 풀어 설명해주십니다. “진실로 진실로 사람이 물과 성령으로 나지 아니하면 하나님 나라에 들어갈 수 없느니라(5절)” 계속되는 6-8절에서는 거듭남은 “물과 성령으로 나야하는 것”이라고 설명합니다.

물로 태어나는 것, 성령으로 태어난다는 의미는 무엇일까요? 이에 대해선 두 가지 대표적 해석이 있습니다. 첫 째는 물로 태어나는 것은 육으로부터의 출생을, 영으로 태어남은 영으로부터의 출생을 의미한다고 보는 입장입니다. 곧 하나님 나라에 들어가기 위해서는 육체적 출생만으로는 불충분하니, 영적인 다시 태어남이 필요하다는 의미입니다. 두 번째는 물을 그리스도인들의 ‘세례’를 상징한다고 보며, 성령세례는 물세례를 통한 자들에게 임한다고 보는 입장입니다. 이 두 입장은 엄밀히 따져본다면 각각의 약점이 존재하나 교회 전통상 어느 것을 택해도 크게 문제가 없는 해석입니다.

 

메시지

예수님께서 가르친 진리를 듣고 난 니고데모의 반응은 의아함 그 자체입니다. 그는 ‘밤’에 찾아온 영적으로 무지한 사람이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은 말씀합니다. “너는 이스라엘의 선생으로서 이러한 것들을 알지 못하느냐(10절).” 마치 우리의 모습이 니고데모 같진 않습니까? 진리를 들어도 깨닫지 못하고, 알아들었다 하여도 실천하지 못하는 우리의 영적 상태가 어두운 ‘밤’은 아닌가요? 예수님은 계속하여 대화를 이어가시며 2절에서 니고데모가 사용했던 표현인 우리를 사용하십니다. ‘우리는 안다, 너희는 우리의 증언을 받지 않는다(11절)’ 지금 이 말씀을 묵상하고 있는 우리는 니고데모의 우리입니까, 예수의 우리입니까. 우리는 우리가 어떤 우리인지 분명히 알아야 합니다. 바라기는 모든 일신교회 교우 분들이 거듭남의 비밀을 알고, 경험하고, 실천하며 사는 우리가 되시길 바랍니다.

 

관찰

본문을 통해 깨닫거나 느끼는 것은 무엇입니까?

 

묵상

야심한 밤, 홀로 단독자로 예수님께 나아갔던 니고데모의 마음을 묵상해 보십시오. 그는 무엇을 기대하고 바랐을까요?

 

적용

사람이 거듭나는 것은 사람의 능력으로 가능하지 않습니다. 어떻게 하면 오직 성령으로 의지하여 오늘도 새롭게 거듭날 수 있을까요?

 

기도

1. 성령 하나님! 오늘도 우리를 찾아오셔서 거듭나게 하셔서 하나님 나라를 보게 하소서!

2. 나라와 교회와 가정을 위해 기도합시다.